올인빌 오피스텔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각광

강우석 기자입력 : 2019-12-16 11:45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투시도. [제공=현대BS&C]


한 층 더 편리함을 누릴 수 있는 '올인빌' 단지가 각광받고 있다.

올인빌은 올 인 빌리지(All in Village)의 줄임말로, 집 근처에서 모든 것을 해결한다는 뜻이다. 이는 '2018~2019 주거공간 7대 트렌드'에 소개됐으며, 근거리 내에서 교통, 쇼핑 등 다양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는 점에서 수요자들의 선호가 높다. 특히 최근 1·2인 가구 중심의 오피스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현대BS&C가 공급 중인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가 한 걸음 생활권으로 눈길을 끈다.

우선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는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이 도보권에 위치하고, 청라국제도시역의 9호선 직접 연결이 개통(2024년 예정)되면 서울 강남권 접근이 수월해질 전망이다. 또 지하철 7호선 청라 연장선이 2027년 개통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청라에서 서울 구로까지 이동시간이 종전 78분에서 42분으로 단축된다. 강남까지는 환승 없이 한 번에 오갈 수 있게 된다.

또 '스타필드 청라(예정)'가 단지와 인접해 있어 쇼핑도 편리하다.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한 스타필드 청라는 서구 청라동 6-14일대 문화·숙박시설·위락·레저공간 등이 포함된 대형 복합쇼핑몰로 들어설 예정이다. 청라중앙호수공원도 인근에 위치한다.

상품성 측면에서는 청라국제도시에서 보기 어려운 1~1.5룸 위주의 설계로, 소액 투자에 최적화됐다. 또 테라스 특화 설계(일부 호실 제외)를 적용해 쾌적성과 개방감은 물론 임대 선호도를 높였다. 100% 자주식 주차공간 설계 및 호실당 1대의 넉넉한 주차공간도 마련했다.

개발 호재도 풍부하다. 높이 448m의 초고층 복합시설인 '청라시티타워'가 오는 2023년 완공을 앞두고 있고, 예방·치료·관리의 전주기적 진료 시스템을 갖춘 '의료복합타운'도 조성될 예정이다.

청라시티타워의 경우 최상층에 탑플로어, 스카이데크 등 주변 도시와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고층 전망대가 들어서고, 스카이워크 등 다양한 쇼핑·전시장도 함께 조성된다.

의료복합타운은 청라국제도시 투자유치 2블록에 26만1635㎡ 규모로 조성되며 의료전문병원, 전문의과대학, 노인복지시설(메디텔)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이에 따라 수만 명의 고용 창출 효과와 정주 여건 개선이 기대된다.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모델하우스는 인천시 서구 청라동 152-22에 위치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