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그룹 크레용팝 출신 BJ 엘린(본명 김민영)이 아프리카TV 열혈팬과 '로맨스 스캠(romance scam, 로맨스+신용 사기)'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남자친구가 있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스포츠월드 전 연예부 부장인 김용호는 4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엘린 뉴스에 대해서 언급했다.

그는 "엘린이 나와 잘 알고 지내는 모 탤런트와 교제했었다"며 "엘린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실제로는 잘생긴 남자 탤런트와 연애를 하면서, 아프리카TV에서는 외로운 척했던 것"이라고 덧붙였다.

엘린의 로맨스 스캠을 주장하는 엘린 방송의 팬인 A씨는 자신의 감정을 이용해서 엘린이 돈을 벌었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용호 부장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A씨에게 유리한 증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A씨와 엘린은 명예훼손 등으로 상호 소송을 준비하고 있다.

엘린의 소속사 스타일디는 "엘린이 남자 연예인과 사귄 것은 맞지만 이는 3년 전 일으로, 약 1년 반 전에 시작한 아프리카 방송 시기에는 연예인 남자친구가 없었다"고 해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