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한국당 제외 野4당에 "신뢰 바탕으로 머리 맞대자"

김도형 기자입력 : 2019-10-25 10:20
야4당 일각서 의원수 증원 주장…"많은 것 헤쳐나갈 수 있어"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5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야4당에 "검찰의 사법특권을 해체하고 민심을 있는 그대로 반영하라는 국민 명령을 함께 집행하기 위해 다시 지혜를 모으자"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민주당은 오늘부터 검찰과 정치 개혁을 얘기했던 정당들과 그 뜻을 모아가기 위한 노력을 시작하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선거제도 개편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검·경수사권 조정 관련 법안 등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법안 통과를 위해 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힘을 합치자는 의미다.

이 원내대표는 "검찰개혁과 정치개혁을 원하는 국민의 명령은 4월보다 지금이 더 절박하고 뜨겁다"며 "여섯 달이 지나고 이제 그 약속을 실천할 순간이 다가왔다"고 했다.

이 원내대표는 "우리가 신뢰를 바탕으로 머리를 맞댄다면 많은 것을 함께 헤쳐나갈 수 있다는 우리당의 믿은은 변함이 없다"고 했다.

민주당은 검찰개혁 법안 처리가 시급한 한편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정의당, 민주평화당 등 야4당은 선거제도 개편이 더 중요한 상황이다. 특히 야4당 일각에서는 의원수 증원을 주장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