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통합 사내 메신저 '컴원' 선봬

강일용 기자입력 : 2019-10-21 14:13
각각 운영하던 푸시·문자·카톡·이메일 등의 채널을 하나의 플랫폼으로 통합 서버에 직접 탑재 가능한 솔루션으로 설치 기간 짧고 인프라·운영비 절감 효과
CJ올리브네트웍스 IT사업부문이 마케팅 혁신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채널 통합 솔루션 컴원(Comm.One)을 개발했다.

컴원은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푸시(Push, 서버가 자동으로 제공하는 정보), 문자메시지, 알림톡, 이메일 등의 채널을 하나의 플랫폼으로 통합한 솔루션이다.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기존에는 푸시와 메시지, 이메일 등의 채널을 각기 다른 시스템으로 운영해야 했지만, 컴원을 사용하면 모든 채널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고 효율적인 운영을 할 수 있다.

컴원은 업계 최초의 설치형 솔루션으로 고객사 서버에 직접 탑재할 수 있어 서버 구축이 필요했던 구축형 솔루션보다 설치 기간이 짧고 인프라 및 운영비용도 저렴하다.

컴원은 채널의 물리적 통합만을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각 채널의 연계기능과 리포팅 기능을 통해 종합적인 마케팅 인사이트도 제공한다.

고객사의 사업 특성에 따라 푸시, 메시지, 이메일 등의 채널을 다양하게 조합해 사용할 수 있으며, 발송에 실패한 경우 다른 채널로 자동으로 발송되는 기능도 제공한다.

또 시각화 대시보드에서는 발송 현황과 결과뿐 아니라 URL 클릭 수, 앱 설치 수 등의 통계정보를 제공해 고객 반응과 서비스 영향도 등을 파악할 수 있다.

고객 개인화 Short URL 자동생성 기능을 사용하면 어떤 고객이 링크를 클릭했는지 알 수 있어 개인화 마케팅이 가능하며, 동시 접속자 수와 접속 시간대 등을 파악해 캠페인 효과 등을 측정할 수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 IT사업부문 이주영 온라인플랫폼사업팀 팀장은 “유통, 물류, 이커머스, 금융 등 대고객 메시징을 통해 마케팅을 펼치는 업계에서는 통합 메시징 솔루션이 필수”라며 “낮은 비용으로 설치하고 손쉽게 사용 가능한 컴원이 주요 고객사들의 비용은 절감하고 마케팅 효율은 극대화시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 온라인플랫폼사업팀은 다년간의 메시징 사업 노하우로 200여개 파트너사의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을 안정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

온라인플랫폼사업팀은 통합된 커뮤니케이션 채널에 대한 고객사들의 니즈를 반영해 컴원을 개발했으며, 향후에도 고객 니즈를 반영한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추가하고 기능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