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미국 IB 스티펠과 제휴… "선진국 시장 공략"

서대웅 기자입력 : 2019-10-21 13:57
CIB·WM·자산운용 등 부문서 협력체계 구축
KB금융그룹은 미국 투자은행(IB)인 스티펠 파이낸셜과 전략적 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기업투자금융(CIB)·자산관리(WM)·자산운용 등 부문에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신규사업 기회를 모색하기로 했다.

우선 미국 주식에 대한 브로커리지(위탁매매)와 리서치 부문을 시작으로, IB 딜(Deal) 및 금융투자상품 소싱 등으로 협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 사업 기회를 공유하는 회의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공통적으로 관심 있는 지역과 사업은 공동 투자하는 방식으로 신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스티펠 파이낸셜은 증권·은행·자산운용 등 다수의 계열사를 보유하고 있으며, WM·리서치·IB 부문 등에서 미국 내 상위권에 있는 종합금융 그룹이다.

KB금융은 이번 스티펠과의 제휴로 선진국 시장에서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KB금융은 고성장이 예상되는 동남아시아 시장과 투자 안정성이 높은 선진국 시장으로 '투트랙' 글로벌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KB금융 관계자는 "미국 등 선진국 시장에서 우수한 역량을 보유한 스티펠 파이낸셜과의 전략적 제휴를 바탕으로 다양한 협업 기회를 창출할 계획"이라며 "중장기적으로 그룹 내 각 부문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궁극적으로 선진국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21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점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이 론 크루셰프스키 스티펠 파이낸셜 회장과 전략적 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