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 암 경험자 정서적 지지 위한 콘서트 개최

김태림 기자입력 : 2019-10-14 18:35
가수‧의료진 등 초청…‘정서적 안정‧치유 시간 가져’
올림푸스한국은 지난 12일 암 경험자와 가족들의 정서적 안정과 치유를 돕기 위한 ‘올림#콘서트’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세종문화회관이 주최하고 올림푸스한국이 후원하며 사단법인 한국혈액암협회가 협력해 개최하는 맞춤형 음악회다. 암 경험자와 그 가족들과 소통하고 공감하기 위해 기획했으며, 올해로 5회째다.

공연은 ‘재즈 마스터 윤희정의 힐링 콘서트’라는 주제로 진행했다. 윤희정과 씨이오제이 밴드(CEOJ Band), 싱어송라이터 김수연이 참여했다. 암 경험자인 정형외과 전문의 안상천과 사업가 황원길이 특별 게스트로 참여하고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인 이광민 박사가 해설자로 나섰다.

올림푸스한국 관계자는 “앞으로도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환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의미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림푸스한국이 지난 12일 암 경험자와 가족들을 위한 '올림#콘서트'를 진행했다.[사진=올림푸스한국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