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 주가 1년4개월만에 5만원 돌파

이보미 기자입력 : 2019-10-14 16:40

 

삼성전자 주가가 14일 장중 52주 신고가를 새로 쓰면서 1년 4개월여만에 5만원을 뚫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보다 1.73% 오른 5만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전자가 장중 기준으로 5만원선을 넘은 것은 작년 6월 11일(장중 고가 5만300원) 이후 처음이다. 장중 한때는 5만300원까지 오르며 52주 신고가도 경신했다.

최근 삼성전자는 시장 기대치를 웃돈 올해 3분기 실적과 반도체 업황 회복세 등에 힘입어 주가가 상승세를 탄 것으로 풀이된다.

게다가 지난 11일(현지시간) 미국과 중국이 고위급 무역협상 결과 '1단계 합의'에 도달했다고 미국 측이 발표하며 투자심리가 다소 회복된 것도 삼성전자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전종규 삼성증권 연구원은 이날 미중 무역협상 분석 보고서에서 "미중 무역협상 수혜주로 그동안 낙폭이 컸던 IT 경기민감 섹터와 금융섹터(증권·보험), 위안화 강세 수혜주(내수 소비대표주) 세 가지 포트폴리오를 제시한다"며 "연내 미중 무역분쟁의 완화가 더 이어질 경우 이들의 아웃퍼폼(시장수익률 상회) 추세가 더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