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국감] 이원욱 “출연연, 5년 연속 연구논문 실적 하락”

정명섭 기자입력 : 2019-10-11 08:28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25개 정부출연연구기관의 논문 실적이 5년 연속 하락하고 있는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과학기술연구회로부터 제출받은 ‘출연연 연구원 논문 실적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5년간 매년 평균 209건씩 논문 건수가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5개의 정부출연연구기관 중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국가보안기술연구소(NSR)는 5년 연속 논문 실적이 하락했다.

ETRI이 가장 눈에 띄는 하락을 기록했다. 2014년 780건이던 논문 실적은 2018년 397건으로 50%이상이나 떨어졌다.

이 의원은 “출연연의 성과가 논문으로만 평가되는 아니지만, 연구를 목적으로 하는 곳에서 논문 건수가 떨어진다는 것은 문제”라며 “이러한 지적들이 부실한 논문이나 양적평가로 이어지는 것도 지양해야 하지만, 연구는 논문이 기본으로 전제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출연연 연구의 중요성을 생각해서라도 논문을 비롯한 엄정한 성과평가를 통해 연구 성과에 걸 맞는 문화가 정착 될 때”라고 덧붙였다.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이원욱 의원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