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제일평화시장 화재 교통 통제 중…"우회해 달라"

홍성환 기자입력 : 2019-09-22 10:37
22일 새벽 서울 중구 신당동 제일평화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하면서 주변 도로가 통제되고 있다.

서울시는 이날 안내 문자를 통해 "동대문역사문화공원 인근 제일평화시장 화재로 혼잡하니 이 지역을 우회해 달라"며 "인근 주민은 안전사고 발생해 유의바란다"고 당부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0시 38분께 서울 중구 신당동 제일평화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6층 건물의 3층 의류매장에서 시작된 불은 오전 1시 41분께 진화됐다. 하지만 오전 6시께 다시 발화하며 화재가 확산됐다.

이로 인해 건물 3개동 가운데 2개동 점포로 화재가 확산됐다. 오전 7시께 인근 광희패션몰 상인들까지 모두 철수했다. 첫 진화 당시 2명이 구조된 이후 아직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제일평화시장 인근 도로들은 양방향 통제되고 있다.
 

신당동 제일평화시장 화재 [사진=연합뉴스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