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여성 폭행' 20대 남성 기소의견 검찰 송치

김태현 기자입력 : 2019-09-16 14:00
마포구 홍익대 인근에서 일본인 여성을 폭행한 사건의 가해자인 20대 남성이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폭행·모욕 혐의를 적용해 A씨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3일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 인근에서 길을 지나가던 일본인 여성 B씨를 뒤따라가 폭행하고 모욕한 혐의를 받는다.

B씨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A씨의 폭행 영상과 사진을 올리면서 논란이 일었다.

공개된 영상과 사진에 따르면 A씨는 넘어진 여성의 머리카락을 움켜잡고, 일본인을 비하하는 욕설을 했다.

경찰은 지난달 A씨를 경찰서로 불러 조사했다. 당시 A씨는 취재진에게 "폭행한 적이 없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트위터 영상도 조작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A씨는 경찰 조사 과정에서 혐의를 대체로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애초 폭행 혐의로 A씨를 입건했고, 추가 수사를 통해 B씨를 모욕한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해 모욕 혐의도 입건했다.
 

조사 마친 '일본 여성 욕설·폭행' 영상 속 남성[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