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정 "딸 고준영, 차가운 아빠를 닮았다"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9-16 08:58
16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 밝혀
요리전문가 겸 방송인 이혜정과 딸 고준영이 화제다.

16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이혜정과 고준영이 출연했다.

이날 이혜정은 "차가운 아빠를 닮았다. 준영이의 오빠는 또 나를 닮았고, 정말 다른 성질은 네 가족이다. 어느 날부터 딸이 서두르는 내 성격을 닮아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혜정은 "예전에는 딸의 성격이 너무 낭창해서 속이 뒤집혔다. 그런데 이제는 나보다 더 목소리가 크다. 그래서 딸을 자제시키려 한다"고 덧붙였다.

고준영은 "어렸을 때 집에 손님이 많이 왔다. 그래서 4살부터 깻잎 장아찌를 담갔다. 이제는 나도 주변에 요리를 나눠줄 정도로 한솥한다"라고 말했다.
 

[사진=KBS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