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대한상의, 중기복지플랫폼 오픈…대기업급 복지 제공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9-16 09:00
중소기업 근로자·소상공인에 복지상품 최저가 제공
중소벤처기업부는 16일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복지수준 향상을 위한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이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날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오픈 행사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 박윤택 SK 엠앤서비스 대표이사, 김진국 하나투어 대표이사, 신동훈 교원웰스 사장 등이 복지서비스를 제공 하는 기업을 대표해 참석했다.
 

[사진 =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중소기업 혼자서는 복지격차를 해소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대한상의와 공동으로 복지플랫폼을 오픈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복지플랫폼을 더욱 확대해 중소기업 근로자들이 대기업 못지않은 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시장 최저가로 복지상품을 제공해준 제휴 기업의 적극적 지원 덕분에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을 성공적으로 오픈할 수 있게 됐다”며 “중소기업 직원의 복지 증진을 위해 양질의 복지상품을 다양하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휴양·여행, 취미·자기계발, 건강관리, 생활·안정, 상품몰 등 5개 분야별로 19개 기업이 제공하는 다양한 복지상품을 중소기업 임직원에게 시장 최저가 혹은 보다 할인된 금액으로 제공한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중소기업 임직원, 소상공인이라면 별도의 가입비나 이용료가 없으며, 회원가입을 위해 중소기업 ‧ 소상공인 확인서 제출 뒤, 각자 아이디를 부여받아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중기부와 대한상의는 복지플랫폼을 운영하는 것 외에 중소기업간 공동근로복지기금 조성을 지원하는 등 중소기업 복지 개선을 위해 대한 상공회의소 내에 중소기업 복지센터를 설치 및 운영하기로 하였다.

중기부 관계자는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운영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을 정부안에 반영했으며 향후 국회 심의과정에서 예산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