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세계최대 매장 美시카고에 뜬다

김태언 기자입력 : 2019-09-06 16:01
고급화, 대형화 전략에 '로스터리' 매장 확대 추진

미국 시카고에 들어설 세계 최대 규모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사진=스타벅스 홈페이지 캡처]

스타벅스의 세계최대 매장이 미국 시카고에 둥지를 튼다.

5일(현지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스타벅스는 오는 11월 시카고 중심가인 미시간 애비뉴에 '더 시카고 로스터리'(The Chicago Rostery)로 명명된 초대형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이 매장은 스타벅스가 2017년 12월 문을 연 중국 상하이 매장의 1.5배에 달하는 세계 최대 규모다.

전 세계적으로 커피 프렌차이즈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스타벅스는 대형화, 고급화 전략에 주력하고 있다.

현재 스타벅스의 로스터리 매장은 2014년 본사 소재지 시애틀에 첫 번째 매장이 문을 연 데 이어 중국 상하이, 이탈리아 밀라노, 일본 도쿄, 미국 뉴욕 등지에 매장을 두고 있다.

로즈 브루어 스타벅스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시카고 로스터리가 연면적 4000㎡의 4층짜리 전면 유리 단독 건물에 약 200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희귀 원두 커피 로스팅과 인터랙티브 투어, 시카고 특유의 문화와 전통에서 영감을 얻은 특별 음료 등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