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2030 매료시킨 '냠다른 풀파티'

조아라 기자입력 : 2019-08-25 17:29
더콰이엇, 빈지노, 마마무 등 아티스트 공연 2000명 즐겨

지난 23~24일 서울 남산 반얀트리 호텔에서 열린 '냠다른 풀파티'에서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롯데면세점 제공]

롯데면세점은 서울 남산 반얀트리 호텔에서 진행한 '냠다른 풀파티'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로 2회를 맞이한 '냠다른 풀파티'는 2030세대 고객들을 대상으로 남다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 23~24일 이틀간 열린 올해 행사는 총 2000명이 참여했다.

행사 첫날에는 더콰이엇, 빈지노, 창모 등 국내 최정상 래퍼들이, 둘째 날에는 마마무와 딘딘, 리듬파워가 공연했다.

또한 이번 행사는 고객 참여 이벤트 존과 포토 부스 등을 설치해 만족도를 높였다. 이 밖에도 롯데면세점 로고가 새겨진 비치 타월과 에코백, 마블 캐릭터 스마트링 등 사은품과 쿠어스 맥주를 담은 선물 꾸러미를 파티 참가 고객에게 증정했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오는 10월에도 할로윈을 기념한 '냠다른 할로윈 파티' 등 다양한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