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공단. 대한법률구조공단·한국교통안전공단 저소득·취약계층 지원 위해 협력

송종호 기자입력 : 2019-08-19 17:43
저소득·취약계층 지원협력 공동 업무협약 체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국민건강보험공단은 19일 건보공단 본부에서 대한법률구조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저소득·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건보공단은 저소득·취약계층 대상자에게 각 기관 지원 사업 안내와 홍보를 하고, 대한법률구조공단은 무료 법률상담 및 법률구조 등을 지원한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자동차 사고 피해가족을 지원 하는 등 3개 기관의 다양한 서비스를 연계하게 된다.

그 간 각 기관별로 추진하고 있던 지원서비스를 건보공단의 빅데이터와 인프라를 활용하여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들에게 신청안내 함으로써 지원서비스에 쉽게 접근 할 수 있게 됐다.

또 이번 협약 사례를 타 공공기관에 전파해 사회적 약자 지원 활성화를 위한 공공기관간의 협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대상이 되는 저소득·취약계층은 건강보험료 지원을 받고 있는 24만7000세대로, 노인 19만(77%), 장애인 3만7000(15%), 한부모 등이 1만9000(8%) 세대를 차지하고 있다.

공단은 저소득 취약계층 발굴과 함께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가 각 기관의 다양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도록 보험료 고지서 이면과 보험료지원 안내문을 활용해 안내 및 홍보 할 예정이다.

지원 서비스는 각 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가능하고 지원여부 결정 후 개별 통지하게 된다.

김용익 건보공단 이사장은 “공공기관 간 활발한 교류와 협력으로 국민안전과 보호를 위해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이 각종 지원제도를 보다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조상희 법률구조공단 조이사장과 권병윤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저소득·취약계층을 위해 각 기관별로 시행하고 있는 지원 사업이 이번협약을 통해 더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