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재정 신속집행 상반기 전북도 평가 우수기관 선정

(군산)허희만 기자입력 : 2019-08-19 09:41

군산시청 전경[사진=군산시제공]


군산시는 2019년 상반기 재정 신속집행 전라북도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과 재정 인센티브 1억 원을 받게 됐다.

19일 군산시에 따르면 시는 어려운 경제여건에 대응하기 위해 연초부터 신속집행 상시 점검체계를 구축해 생활 SOC, 일자리창출 사업, 지역현안 사업 등을 중심으로 재정 신속집행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주력해 왔다.

시는 신속집행 정부목표인 55.6%를 초과해 56.62%(3,371억)을 상반기 중 집행했으며, 특히 민간 경제에 파급효과가 크게 나타날 수 있는 소비․투자와 연관된 사업은 정부목표인 18.5% 보다 4.73% 초과한 23.23% (1,357억)를 집행함으로써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군산시 관계자는 “정부 추경에 따른 대응추경을 신속히 편성하는 것을 비롯해 하반기에도 소비·투자 사업, 대규모 사업 집행관리 강화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력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산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지방재정 확대 추진실적 평가에서도 2018년 최우수 기관 선정에 이어 2019년 상반기 평가에서도 전북 시군 유일하게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