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병수, 무슨 일 있었길래? "지난 1994년..."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7-31 14:06
31일 방송된 채널A '사건상황실'에서 밝혀
배병수에 대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31일 방송된 채널A '사건상황실' 판결의 재구성 코너에서는 故최진실의 매니저 故배병수 살인사건을 조명했다.

배병수 매니저는 최민수, 엄정화, 이병헌 등을 발굴하고, 당시 무명의 신인이었던 최진실을 스타로 만든 인물로 잘 알려졌다.

그러나 배병수 매니저의 피살 사건은 지난 1994년 불거졌다. 갑작스레 실종된 배병수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고, 그의 부하 직원이었던 전용철이 피의자로 검거됐다.

이후 이어진 조사에 따르면 전용철은 자신을 해고한 배병수에게 불만을 갖고 살해 뒤 암매장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렇게 숨진 배병수는 최진실의 드라마 촬영 현장 인근에서 유기된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채널A 캡쳐]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