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기독교교회협에 "평화·민족적 화해 애써줘 감사"

박은주 기자입력 : 2019-07-24 17:48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4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를 찾아 종교계 의견을 청취했다. 이 원내대표가 종교계 인사를 만난 것은 지난 11일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예방 이후 이번이 두번째다.

그는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에서 협의회 총무인 이홍정 목사를 만나 "오랜 시간 우리 사회에서 민주주의와 인권에 소금과 빛 같은 역할을 하고, 평화와 민족적 화해를 위해 애써주시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끊임없는 '사랑의 물결' 역할에 감사하고 존경한다"고 말했다.

또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 철회를 위해 NCCK가 일본 기독교계, 시민사회와 공동으로 입장을 내주고 애써주신 것에 감사하다"며 "좋은 지혜와 충고를 주시면 잘 받아서 정치권에 돌아가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 목사는 "세월호 사건으로 비롯된 생명 안전에 대한 가치와 과제, 촛불 시민혁명이 부여한 주권재민의 가치에 대한 선포,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세 지향점과 과제는 정부와 시민사회가 함께 견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7.24 [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