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허난성서 대규모 폭발..."인명피해 확인 중"

곽예지 기자입력 : 2019-07-19 21:43
반경 3㎞ 이내 유리창까지 깨져
중국 허난(河南)성 싼원샤(三問峽)시의 한 가스공장에서 대규모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고 19일 중국 관연 중앙(CC)TV가 보도했다.

이날 오후 5시 50분께 발생한 이 사고로 공장 인근 3㎞ 반경의 건물 유리창이 깨지고, 일부 건물의 실내 출입문이 폭발 충격으로 부서지는 등 피해가 났다.

사고 발생 이후 중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폭발 당시 연기가 솟아오른 공장 모습과 파손된 인근 주택의 사진이 공유되고 있다.

CCTV는 “폭발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며 “피해상황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에서는 지난 3월에도 장쑤(江蘇)성 동부의 한 화학비료 공장에서 폭발이 일어나 78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으며 인근 주택가 건물의 유리창이 파열되는 사고가 있었다. 
 

[사진=CCTV 보도 화면 캡처]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