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현대차, 엔트리 SUV '베뉴' 출시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7-11 13:34

[연합뉴스]

현대자동차[005380]의 가장 작은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베뉴'가 공식 출시됐다.

베뉴는 전장 4천40mm, 전폭 1천770mm, 전고 1천565mm로 '1인 라이프스타일'에 어울리는 차체를 갖췄다. 트렁크 공간은 위아래로 분리해 쓸 수 있는 수납형으로 설계됐다.

파워트레인은 차세대 가솔린 엔진인 '스마트스트림 G1.6'이 탑재됐으며 변속기는 수동과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최고출력 123마력, 최대토크 15.7㎏·m의 동력 성능을 내며 복합연비는 13.7㎞/ℓ(15인치 타이어, IVT 기준)를 확보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