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비자 챔피언 시큐리티 어워드 수상…국내서 유일

장은영 기자입력 : 2019-06-25 10:11
비자, 최고 수준의 리스크 관리 금융사에 수여
신한카드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2800여개 비자(VISA) 회원사 가운데 글로벌 최고 수준의 리스크 관리를 한 금융사에 주는 ‘챔피언 시큐리티 어워드’를 국내에서 유일하게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지난 20일 중국 상해에서 열린 ‘비자 시큐리티 서밋(VISA Security Summit) 2019’에서 챔피언 시큐리티 어워드를 받았다.

신한카드는 지속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지능화하고 급변하는 금융 사기 트렌드 대응을 선도하고, 안정적인 이상 금융거래 탐지시스템(FDS) 운영으로 리스크 관리를 지속 강화한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신한카드의 FDS는 국내 최초로 머신러닝 알고리즘과 인공지능 자동 재학습 시스템을 적용했다. 데이터를 기반으로 이상 징후를 자동으로 포착해 부정 거래를 예방하는 것이 특징이다.
 

조 커닝햄(Joe Cunningham) 비자 아시아-태평양 리스크 총괄 부사장(왼쪽)과 송주영 신한카드 리스크관리본부 상무(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