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법률자문위원 171명 추가 임명...석동현 전 지검장 등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6-24 17:55
자유한국당은 24일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당 법률자문위원회 위원 171명에 대한 추가 임명안을 의결했다.

171명의 신임 법률자문위원은 변호사 93명, 공인회계사 17명, 변리사 9명, 세무사 23명, 법무사 15명, 관세사 1명, 공인노무사 13명 등이다.

한국당은 71명(42%)을 청년(만 45세 미만)으로 구성했다고 밝혔다.

신임 자문위원에는 석동현 전 서울동부지검장, 박승환 전 의원, 이헌 전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 고준호 미국 뉴욕주 변호사, 이주영 국회부의장 아들 이재희 변호사 등이 포함됐다.

이로써 한국당 법률자문위원회(위원장 최교일)는 총 208명으로 늘어났다.
 

최교일 자유한국당 의원[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