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북항 SK부두에서 유조선 접촉사고 발생

박흥서 기자입력 : 2019-06-19 08:12
인명 및 해양오염 피해 없어, 해경 사고원인 확인 중
18일 오후 5시 4분쯤 유조선 A호(28,160톤, 석유제품운반선, 승선원 24명)가 인천시 서구 북항에 위치한 SK인천석유화학 부두와 접촉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천북항전경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항공유 약 8800㎘를 싣고 대한항공 부두로 입항 차 이동하던 유조선 A호가 SK부두와 접촉하여 구상선수(선수 하단부 둥근 모양) 부분이 가로 약 2미터 파공되었으며, SK부두는 콘크리트 안벽 일부가(가로 약 15미터 높이 약 1미터) 손상되었다.

다행히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발생되지 않았다

인천해양경찰서는 해당 선박의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