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조현준 회장, 美서 익스트림스포츠용 스판덱스 첫 선 보여

신수정 기자입력 : 2019-06-18 11:14
조현준 효성 회장이 효성티앤씨의 기능성 소재를 앞세워 '도전적이고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익스트림스포츠용 원사 시장 확대에 나섰다.

18일 효성티앤씨에 따르면 18일부터 20일까지 미국 덴버에서 열리는 글로벌 아웃도어∙스포츠 원사 등 기능성 소재 섬유전시회 'OR show(아웃도어 리테일러 쇼)'에 참가한다. 효성티앤씨는 이번 전시회에서 익스트림스포츠를 위한 힘 있는 스판덱스 원사인 'creora® ActiFit(크레오라 액티핏)'을 처음 선보인다.

크레오라 액티핏은 늘어났다가 다시 원상태를 회복하려는 스판덱스의 힘을 기존보다 강화한 제품이다. 액티핏을 적용한 기능성 의류는 탄탄한 착용감을 통해 운동 시 근육이 더욱 보호되는 느낌을 주어 극한스포츠 용으로 적합하다.

올해 효성티앤씨는 한계를 넘어 그 이상을 향해 나아간다는 의미의 "커넥티드 비욘드(CONNECTED BEYOND)"라는 슬로건 아래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주변환경으로부터의 신체 보호'라는 테마를 중심으로 액티핏 외에도 다양한 기능성 원사를 선보인다. 냉감성(시원한 느낌 부여-MIPAN aqua X®, askin), 온열감(따뜻한 느낌 부여-MIPAN aeroheat, aeroheat Extreme), 흡한속건성(땀을 빠르게 흡수해 건조시킴-aerolight), 소취(땀 냄새 중화-creora® Fresh) 등의 복합적인 기능을 가진 소재들을 소개한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최근 고객들은 기능과 디자인을 모두 만족시키면서도 친환경적인 가치를 지닌 제품을 소비하기를 원한다. 효성티앤씨는 글로벌 전시회를 통해 늘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이를 제품에 반영하려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 원사 시장뿐만 아니라 기능성의류 패션트렌드까지 리드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효성그룹]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