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건협-국토부, 한-페루 철도․메트로 기술 협력포럼 개최

윤주혜 기자입력 : 2019-06-12 14:42

조준혁 주페루대사(왼쪽에서 다섯번째), 리마-카야오 전철청(AATE) 카를로스 알베르토 우가스 몬떼로(Carlos Alberto Ugaz Montero) 청장(여섯번째). 


해외건설협회는 중남미의 유망 신시장인 페루와의 철도․메트로 건설사업 협력 강화를 위해 11일(현지시간) 수도 리마에서 ‘한-페루 철도․메트로 기술교류 협력포럼’을 개최했다. 

국토교통부와 주페루한국대사관이 주최하고 해외건설협회 주관으로 3회째 개최되는 동 포럼은 한-페루 양국 간 철도 및 메트로 분야 협력을 위해 2017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페루에 한국의 뛰어난 철도분야 시공 경험과 기술력을 전수하고 2020년 발주를 앞둔 리마 메트로 3․4호선 건설사업(약 100억 달러)과 페루 전국 철도망 구축사업의 우리기업 참여 지원이 주 목적이다.

포럼에서는 리마 메트로 사업을 관장하는 ‘리마-카야오 전철청(AATE)’ 청장이 환영사를 했으며, 주요 발주처인 교통통신부 및 투자청, 미주개발은행(IDB)이 발표자로 참석했다. 페루 엔지니어링 협회장과 기술인협회 관계자들도 참석하여 철도·메트로 사업에 대한 페루측의 열기를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한국 측에서도 철도시설공단 및 코트라, LG CNS, 도화엔지니어링이 발표자로 참가하여 한국의 우수한 철도․메트로 기술력과 시공 경험을 알렸다.

앞으로도 해외건설협회는 국토교통부 및 현지 대사관 등 유관 기관과 긴밀하게 공조하여 우리 기업의 신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 주요 인사
- 조준혁 주페루대사(왼쪽에서 다섯번째)
- 리마-카야오 전철청(AATE) 카를로스 알베르토 우가스 몬떼로(Carlos Alberto Ugaz Montero) 청장(여섯번째)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