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 10명 중 8명, 올 여름휴가 “제주도 호텔서 편히 쉴래요”

김태림 기자입력 : 2019-06-05 11:20
야놀자-잡코리아 설문 응답자 80% 국내여행 선호…2030세대 호텔리조트 45% 선호
올해 여름 휴가를 국내에서 보내겠다고 응답하는 비율이 10명 중 8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제주도가 여름 여행 1순위로 꼽혔다.

야놀자는 잡코리아와 함께 성인남녀 2373명을 대상으로 ‘올해 여름휴가 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81.8%가 국내를 선택했다고 5일 밝혔다.

국내 여행지 중 제주도에서 여름휴가를 보낸다는 응답은 37.8%로 가장 많았다.

2위 선호 지역으로 꼽힌 강원도(22.9%)와 비교하면 14.9%p 차이 나는 셈이다. 20대는 42.9%에 달했고, 30대 39.1%, 40대 33.7%, 50대 28.8% 순이다.

여행객들은 숙소 선택 시 가격과 편의시설을 중요하게 여겼다. 가격, 편의시설, 서비스 등 여행지 숙소 선택 기준을 꼽아 조사 한 결과, 합리적인 가격이 40.1%로 가장 높았고, 수영장, 바비큐 장비 등 편의시설 유무가 35.6%로 뒤를 이었다. 이어 청결 및 서비스 상태 35.1%, 새로운 숙소 경험 19.7%, 기타 3.8% 순이었다.

숙소로는 호텔‧리조트(42.5%)와 펜션(39.8%)을 가장 선호했다. 특히 호텔‧리조트를 선호하는 2030세대 비율은 45%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야놀자 관계자는 “올 여름 휴가 트렌드를 미리 파악하고 준비할 수 있도록 이번 조사를 진행했다”며 “여가 트렌드가 급변하는 만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선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여름휴가 트렌드 인포그래픽. 야놀자와 잡코리아는 성인남녀 2373명을 대상으로 ‘올해 여름휴가 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자료=야놀자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