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농작물재해보험료 90% 지원

(파주)최종복 기자입력 : 2019-05-22 10:21

[사진=파주시제공]

경기파주시는 자연재해 등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의 소득 및 경영안정에 도움을 주기위해 농작물의 피해를 보상해 주는 농작물재해보험료를 지원한다.

농작물재해보험은 자연재해와 유해조수피해 및 화재 등 예상치 못한 재해로 인해 발생한 각종 농작물에 대한 피해보상을 위한 정책보험으로 파주시는 가입보험료의 90%를 지원하며 보험가입과 연계해 2020년 각종 농업관련 사업신청시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벼’의 경우 ha당 보험료 11만9000원 중 1만1900원만 자부담하면 된다.

자연재해, 조수해, 화재에 의한 농작물 피해뿐만 아니라 특약으로 일부 병해충(흰잎마름병,줄무늬잎마름병,벼멸구,도열병,깨씨무늬병,목노린재,세균성벼알마름병)에 대한 피해도 추가 보상한다.

보험가입은 경영체를 등록한 농가에 한하며 가까운 지역 농·축협을 방문해 가입할 수 있다. 벼는 다음달 28일까지 가입 마감한다.

신향재 파주시 기술지원과장은 “앞으로도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재해로 인한 농가의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소득안정을 도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