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1분기 영업이익 3308억원…전년比 23.4% 감소

김민수 기자입력 : 2019-05-14 16:20
삼성화재는 14일 실적 발표를 통해 올 1분기 영업이익이 330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4% 감소했다고 밝혔다.

원수보험료는 전년보다 1.0% 성장한 4조5917억원을 기록했다. 보험종목별 원수보험료는 일반보험의 경우 4.8% 감소했고, 장기보험과 자동차보험은 각각 0.5%, 3.9% 증가했다.

보험영업효율을 판단하는 합산비율(손해율+사업비율)은 전년보다 1.8%포인트 상승한 103.6%를 기록했다. 이는 원가 인상에 따른 자동차보험 손해율 상승과 장기 신계약 성장에 의한 사업비 증가에 기인한다.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85.1%로 전년 동기 대비 3.7%포인트 증가했다.

투자영업이익은 주식 매각이익 감소로 인해 전년보다 4.6% 감소한 4890억원을 시현했다. 이로 인해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23.3% 감소한 2308억원을 기록했다.

[사진=삼성화재]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