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美 유태인위원회(AJC) 사무총장 접견

한지연 기자입력 : 2019-04-24 21:58
한반도 정세와 한미동맹 등에 대한 의견 교환

[사진=강경화 장관이 24일 데이비드 해리스(David Harris) 美 유태인위원회(AJC: American Jewish Committee) 사무총장을 접견하고 있다. 외교부 제공]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4일 오후 서울 도렴동 청사에서 데이비드 해리스 미국 유태인위원회(AJC·American Jewish Committee) 사무총장을 접견하고 한반도 정세와 한미동맹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외교부는 이날 강 장관이 해리스 사무총장에게 최근 한반도 정세와 한국 정부의 노력을 설명하고, 한국 외교·안보 정책의 근간이자 한반도 평화·안정의 핵심축인 한미동맹이 지속 발전해나갈 수 있도록 AJC측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또 강 장관은 AJC가 미국 내 한인사회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미국내 한인-유태인 간 교류와 협력을 증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 달라고 요청했다.

해리스 사무총장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맺길 바란다며 앞으로 AJC가 한국과 미국 내 한인사회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면서 한미동맹 발전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