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실종 치매어르신 CCTV추적관제로 발견

(파주)최종복 기자입력 : 2019-04-23 10:25

[사진=파주시제공]

경기파주시 CCTV통합관제센터는 지난 21일 오후 4시 20분경 CCTV 추적관제를 통해 문산 선유리 예사랑교회 앞에서 방황하고 있는 70대 치매어르신을 발견,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안겼다.

이날 치매어르신은 남편과 봉서산에 올라갔다가 행방불명됐고 오전 10시 30분경 가족의 실종신고를 접수받은 파주경찰서는 즉시 파주시 CCTV 통합관제센터에 추적관제를 요청했다.

이에 파주시 CCTV 통합관제센터는 녹화 영상 검색을 통해 봉서산 입구에서 이동동선을 확인하고 문산, 월롱지역의 CCTV 영상을 샅샅이 집중 모니터링 하던 중 관제요원 김정은(여,51)씨가 문산 예사랑교회 앞에서 방황하고 계시는 치매어르신을 발견해 경찰출동을 요청하며 어르신을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인계했다.

관제요원 김씨는 “만약 치매어르신이 내 부모였다면 얼마나 애탔을까 하는 심정으로 집중관제를 실시해 어르신을 찾아 다행이며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파주시민의 안전을 위해 불철주야 파주시 전역을 최선을 다해 모니터링을 하겠다”고 말했다.

운정신도시 유비파크에 위치한 파주시 CCTV 통합관제센터는 2천76대의 CCTV를 16명의 관제요원 및 3명의 운용요원이 365일 24시간 쉼 없이 관제하고 있다. 특히 안전 사각시간대인 심야 및 새벽에는 집중관제를 통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범죄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