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오은영 "아이들에게 부모는 '우주'다"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4-23 09:25
23일 오전 방송된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서 밝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아나운서가 부모와 자식관계에 대해 말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그램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서는 오은영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패널로는 코미디언 김학래, 이승연 아나운서가 참석했다.

이날 오은영은 "대부분의 부모는 자식을 낳는 순간부터 사랑한다. 부모는 자식을 위한 사랑을 목숨을 바친 사랑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랑하기 때문에 자신이 말하는 것이 상처가 될 줄 모른다. 부모님들은 상처가 되는 말을 하면서 '나는 너 잘되라고 하는 소리다'라고 말한다"고 덧붙였다.

오은영은 "자녀와 부모는 동등한 관계가 아니다. 부모는 자식을 사랑해주고 사랑을 해줘야 할 존재다. 아이들에게는 부모가 우주라, 우주가 흔들리면 아이들은 굉장히 영향을 많이 받는다"고 설명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