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日 긴키大, 장어 양식 분야 등 인니 STP와 협력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04-15 22:33

[수산양식에 관한 협력에 합의한 긴키대학 수산 양식 종묘 센터장(오른쪽)과 STP 사장(긴키대학 제공)]


일본 긴키 대학(近畿大学) 수산 양식 종묘 센터는 12일, 인도네이사 축산분야 최대기업인 자파 콤피드 인도네시아(Japfa Comfeed Indonesia)의 수산분야 자회사인 STP(Suri Thani Pumka)와 수산 양식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멸종 위기인 장어를 중심으로 수산 양식 기술 지도와 공동연구를 실시한다.

수산 양식 종묘 센터는 앞으로 STP 사원들의 연수 프로그램 운영과 STP측에 연구 직원 파견, 그리고 STP 수산 연구소 설립 지원 등에 나설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향후 양측이 협의해 나간다.

긴키 대학 관계자에 의하면, 동 대학이 동남아 지역에서 수산 양식과 관련된 공동연구를 수행하는 것은 말레이시아 국립 사바 대학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이다. 사바 대학이 자파와 제휴관계를 맺고 있는 것이 계기가 되어 이번에 STP와 양해각서 체결에 이르렀다고 한다.

1986년에 설립된 STP는 물고기 및 새우 양식용 사료 생산을 주요 사업으로 하고 있으며, 사료 공장을 5곳 운영하고 있다. 연산 능력은 총 37만 2000톤에 이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