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에너지관리ㆍ탄소자원화 분야 신규과제 공모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3-25 12:00
신재생 에너지 관리 플랫폼 개발 사업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미래 에너지 개발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30일간 에너지클라우드기술개발 등 기후분야 신규과제를 공모한다고 25일 밝혔다.

에너지클라우드란 기존 전력계통 뿐만 아니라 태양전지, 풍력 등 분산에너지까지 모든 에너지원이 연결된 미래 에너지망이다.

이번 공고는 지능형 에너지 관리를 위한 개방형 플랫폼 기술과 도시형 차세대 태양전지 및 탄소자원화 분야를 대상으로 한다. 예산은 총 76억5000만원 규모다.

과기정통부는 "신재생 등 분산에너지원을 생산, 공급 및 소비, 거래하는 누구나 활용해 에너지를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개방형 플랫폼을 개발하고자 신규 사업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에너지 빅데이터 기반의 분산자원 운영ㆍ관리 기술과 고신뢰성 보안 기술, 개방형 플랫폼을 운영ㆍ검증ㆍ진단하는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또한 태양에너지 활용을 다양화하기 위한 태양전지 기술과 플라즈마를 활용해 온실가스를 일산화탄소, 수소와 같은 유용가스로 전환 및 생산하는 ‘플라즈마 활용 탄소자원화’ 기술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기후변화로 인해 국민의 에너지 생활환경이 지속적으로 변화하고 있으며, 이에 대비하여 과학기술이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야 할 것”이라며“위 사업들을 통해 깨끗하고 편리한 미래에너지 실현을 위한 기술개발을 추진하여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과기정통부]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