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당 “북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철수 유감”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3-22 17:57
평화당은 22일 “북한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철수는 매우 유감”이라고 밝혔다.

박주현 평화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 난기류가 쉽게 가시지 않고 있어 안타깝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변인은 “70년 만에 찾아온 한반도 평화가 이대로 궤도를 이탈하도록 방치해서는 안 된다”며 “정부는 속히 북한의 의도를 파악하고 대책을 마련해 상황 악화를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의 조속한 복귀로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하루 속히 정상 운영되기를 희망한다”며 “이번 사태가 꽃샘추위처럼 바로 지나가길 바란다”고 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