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산단 사업단 본격 가동…창원 현판식 개최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3-21 14:58

산업통상자원부는 21일 경남창원 스마트혁신지원센터에서 '경남창원 스마트산단 사업단' 현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현판식은 창원과 반월시화 산단이 스마트 선도산단으로 선정된 이후, 개최되는 첫 사업단 출범행사다.

사업단 세부조직 구성이 완료된 창원 스마트산단에서 우선 개최되고 경기반월시화 스마트산단에서는 다음주에 개최될 예정이다.

스마트산단 사업단은 역량있는 민간 전문가인 단장을 중심으로 스마트산단 구축과 관련된 각종 사업 추진을 전담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사업단을 진두지휘할 사업단장은 공개공모를 거쳐, 외부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지난 19일 정식 채용됐다.

창원 스마트산단 사업단장으로 선정된 박민원 단장은 창원 대표산업인 지능형 기계(메카트로닉스) 전문가이자, 경남도 경제혁신추진위원을 역임하고 있어, 전문성과 경험을 두루 갖춘 것으로 평가됐다.

반월시화 스마트산단의 배유석 단장은 반월시화산단 내에 캠퍼스를 둔 한국산업기술대 교수로서, 지역기업과의 소통에 능하고, 인공지능(AI) 등 정보통신기술(ICT) 역량도 뛰어나, 산단 중심 스마트화의 적임자로 알려졌다.

또한 사업단은 스마트공장 확산, 지능형 인프라 구축 등 다양한 사업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산업단지공단, 전자부품연구원 등분야별 전문기관 인력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박건수 산업부 산업혁신성장실장은 "사업단 출범을 계기로, 지역 혁신기관들의 역량을 집중하여 현장 밀착형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스마트산단 프로젝트의 조기 성과창출을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며 "속도감 있는 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단을 중심으로 지역별 특성에 맞는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조속히 수립하고, 4월 하순부터 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