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전 포항지진, 지열 발전소 영향있어"(속보)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3-20 11:00
지난 2017년 11월 발생한 규모 포항지진(규모 5.4)과 인근 지열발전소 간 연관성에 대한 조사 결과, 지열발전소가 포항지진 발생에 영향을 미친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20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소와의 연관성을 조사한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의 연관성 분석 연구' 과제 결과를 발표했다.

포항지진은 2016년 9월 경북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지진 중 역대 두 번째로 컸던 지진으로 기록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포항지진과 지열발전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하기 위해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된 '포항지진 조사연구단'을 구성하고, 작년 3월부터 약 1년간 정밀조사를 진행해 왔다.

지금껏 포항지진의 원인에 대해서는 인근 지열발전소에 의한 '유발지진'이라는 의견과 자연 발생적인 것이라는 의견이 대립해 왔다. 유발지진은 사람의 활동으로 발생한 지진을 일컫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