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우 육군총장, 20일 중국 방문… '한·중 육군회의' 재개 논의

김정래 기자입력 : 2019-03-19 16:36
김용우 육군참모총장이 20일부터 23일까지 중국을 공식 방문한다.

19일 육군에 따르면 김 총장은 이번 방문을 통해 양국 간 국방협력을 복원과 한중 육군회의 등 기존의 군사교류를 재개하는 데 방점을 두고 있다.

이를 위해 김 총장은 중국 육군사령원인 한웨이궈 상장(우리나라의 대장급)등 고위급과 회담도 가질 예정이다.

이 외에도 김 총장은 중국 군사과학원과 북경, 상해지역 부대를 방문해 중국군 개혁 이후 지휘체계 및 미래군 건설 방향 등에 대해 직접 확인할 계획이다.

한편, 육군은 '한일 육군회의' 참석을 위해 같은 기간 동안 대령급 4명이 일본 도쿄를 방문한다.  
 

김용우 육군참모총장 [사진 = 연합뉴스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