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봉천동·서대문구 남가좌동에 '역세권 청년주택'

윤지은 기자입력 : 2019-02-22 09:00
관악구 봉천동 854-3, 서대문구 남가좌동269-1 일대에 역세권 청년주택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21일 2019년 제1차 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를 열고 관악구 봉천동 854-3번지 일대(815.2㎡), 서대문구 남가좌동 269-1번지 일대(689㎡)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에 대한 도시관리계획(지구단위계획)변경안을 가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시는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기존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심의에서 역세권 청년주택 분과위원회를 분리했다. 앞으로 모든 역세권 청년주택은 분과위원회 심의를 통과하면 사업이 가능하도록 절차를 간소화한 것.

이번 심의 결과가 반영돼 지구단위계획 변경이 결정되면, 해당 사업지에서 역세권 청년주택사업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향후 해당 구청에서 건축허가 관련 절차를 밟는다.

역세권 청년주택은 주변보다 저렴한 임대주택으로, 19세 이상~39세 이하(만 나이) 청년층이 공급 대상이다. 인근에 청년 관련 커뮤니티 시설이 함께 들어설 전망이다.
 

[사진 = 서울시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