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약한 눈·비…추위는 한풀 꺾이고 미세먼지는 보통

정두리 기자입력 : 2019-02-14 22:01
교통안전 각별히 유의해야

[사진=연합뉴스]


금요일인 15일 전국 곳곳에 약한 눈과 비가 오고 추위는 다소 누그러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에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북 북부에 눈이 조금 오고, 경남 해안과 제주는 아침부터 낮 사이 비가 오겠다. 중부지방과 경북 북부 내륙은 오후부터 밤까지 다시 눈이 오겠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영서와 서해5도, 제주 산지 1∼3㎝, 서울·경기와 충청 북부, 경북 북부 내륙 1㎝ 안팎이다.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 5∼10㎜, 서울·경기, 강원 영서, 충청 북부, 경북 북부 내륙, 경남 해안, 제주 5㎜ 미만으로 예보됐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눈이나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을 것으로 보여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7∼5도로 평년보다 1∼5도가량 높고, 바람도 약해 체감온도도 낮지 않겠다. 낮에는 구름이 많아 최고기온이 1∼12도로 평년보다 1∼3도가량 낮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모든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다만 서울·경기·세종·충북·전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 농도가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1∼3m, 서해 먼바다에서 0.5∼3m, 남해 먼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앞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5m, 서해와 남해 0.5∼1.5m로 각각 일겠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