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5·18 폄훼 김순례 자유한국당 의원, 결국 사과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19-02-12 07:44

[연합뉴스]

5·18 민주화운동 폄훼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김순례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사과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공식 입장문을 내고 “북한군 개입설을 비롯한 각종 5·18 관련 비하 발언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해명했다.

지난 8일 국회에서 열린 공청회에서 김 의원은 "종북 좌파들이 지금 판을 치면서 5·18 유공자라는 이상한 괴물집단을 만들어내면서 우리의 세금을 축내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