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의 진화…제일 빠른 교통수단 알려준다

정두리 기자입력 : 2019-02-01 09:23
자사 앱에 대중교통 연동…"버스·지하철과 비교 가능"

우버 앱.[ ]


우버(Uber)가 새로운 실험을 시도한다. 고객이 우버 서비스와 버스·지하철 등을 비교해 더 빠르고 경제적인 교통수단을 선택할 수 있도록 자사 앱(app)에 대중교통 실시간 정보와 티켓팅 서비스를 연동시켜 통합 운영에 나선다.

31일(현지시간) 미 경제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우버 환승사업부문 책임자 데이비드 라이히는 "수백 명의 환승 이용자를 상대로 우버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데 어떻게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지 조사했다"고 말했다.

우버는 이날부터 미 콜로라도주 덴버에서 대중교통 '인-앱(in-app) 서비스'를 시작했다.

덴버국제공항에서 도심의 유니언역까지 교통편을 찾는 고객이 우버 인-앱 서비스를 띄우면 우버 서비스와 버스·철도 교통편이 함께 나타난다.

고객은 자신에게 적합한 서비스를 우버 앱 안에서 선택할 수 있다. 소요 시간과 가격, 접근성 등을 비교해 보고 결정할 수 있다. 고객이 우버 앱으로 대중교통 탑승권을 구매하는 것까지 가능해진다.

우버는 이를 위해 대중교통 앱인 '무블트'(Moovlt), 대중교통 티켓팅 앱 '마사비'(Masabi) 등과 협업하기로 했다. 우버는 이 서비스를 미국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 확대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