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법농단 몸통 양승태 구속” 구호에 “좌파 문재인 사퇴”로 맞불

송종호 기자입력 : 2019-01-23 10:09
전공노 “반헌법적 양승태 구속”…보수단체 “좌파정권 눈치 보지말라”

23일 오전 서울지법앞에서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법원본부 관계자들이 양승태 구속 촉구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송종호 기자]


사법농단 정점에 선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 심사를 앞두고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은 구속을 촉구하는 단체들과 반대하는 단체들로 혼잡을 빚었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법원본부는 23일 오전 9시 30분 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을 촉구했다.

이날 전공노 법원본부 관계자는 “반헌법적 범죄를 저지른 양승태를 구속하라”며 “죗값을 치르게 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사법부 신뢰회복의 첫걸음이고 새로운 도약의 시작”이라고 주장했다.
 

보수성향 단체들이 23일 오전 서울지법 앞에서 양승태 전 대법원장 구속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사진=송종호 기자]


이날 기자회견 장소 맞은편에서는 보수 성향의 시민단체인 자유연대·자유대한호국단 등이 ‘문재인 사퇴’, ‘윤석렬 사퇴’ 등의 구호를 외치며 맞대응에 나섰다.

또 이들은 ‘사법부는 좌파정권 눈치 그만보고 법치주의에 입각해 공정재판 하라’는 구호가 적힌 현수막을 내걸고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을 반대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