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활동도 블록체인으로 기록하고 보상준다?...임펙트체인 프로젝트 눈길

신희강 기자입력 : 2019-01-21 14:12
- 사회적 가치에 연동된 임팩트 평가 생태계 구축

[사진=연합]


블록체인을 활용해 사회적 임팩트 평가 생태계를 구축하는 프로젝트가 눈길을 끌고 있다. 사회공헌 활동을 블록체인에 기록으로 남기고, 암호화폐로 보상받을 수 있는 것이 골자다.

21일 팬임팩트코리아와 임팩트스퀘어에 따르면 신설 법인 '임팩트체인'을 통해 블록체인과 사회적 가치 평가를 결합하는 시스템 구축을 준비 중이다. 임팩트체인은 임팩트와 블록체인, 임팩트와 가치사슬의 합성어다.

팬임팩트코리아는 국내 첫 사회성과연계채권(SIB) 기획·운영기관이며, 블록체인과 SIB를 결합한 ‘스마트 SIB’를 개발한 회사다. 임팩트스퀘어도 사회적 가치 평가를 주 업무로 기업사회공헌 및 임팩트 비즈니스 자문과 관련 연구를 활발히 수행 중이다.

양사가 추진하는 임팩트체인은 단체 또는 특정 사업이 창출하는 사회적 가치를 평가하고, 정량화한 뒤 블록체인을 통해 가치 창출자에게 증표로 제공하는 프로젝트다. 증표로 사용될 토큰의 단위는 '임팩트(impact)'이며, 정량화된 사회적 가치(임팩트)를 직관적인 단위로 표현하게 된다.

예를 들면 어떤 프로젝트가 10억원의 사회적 가치(임팩트)를 창출했을 때 프로젝트 수행자에게 10억 ‘임팩트’를 배분하게 된다. 이는 암호화폐와 무관하게 측정된 사회적 가치를 나타내기 때문에 암호화폐 시장의 불안정한 등락으로부터 큰 영향을 받지 않는다.

사회공헌이나 특정 사회적 임팩트의 확산에 관심이 있는 참여자는 배분된 임팩트 토큰을 매입할 수 있다. 사회적 임팩트를 창출한 단체는 토큰 매입기관으로부터 인센티브 형태로 지급받을 수 있도록 하는 구조다.

즉, 사회적 임팩트 평가, 블록체인을 통한 토큰 배분, 토큰 보상으로 이어지는 ‘평가-인증-보상’ 모델을 구축하겠다는 것. 사회적 가치 창출에 대한 동기를 강화할 수 있으며 모든 배분과 보상의 과정은 블록체인에 투명하고 안전하게 기록된다.

곽제훈 임팩트체인 대표는 "임팩트 토큰의 발행과 블록체인에 구현되는 임팩트 평가 생태계 구축은 기술을 통해 공익을 실현하는 또 하나의 모범 사례가 될 것"이라며 "자본이나 인프라가 부족한 우리나라의 사회적 경제가 글로벌로 뻗어나갈 수 있는 핵심적인 무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임팩트체인은 현재 여러 단체들과 사회적 가치 매수자 참여를 협의 중에 있다. 임팩트 평가 프로젝트 외에도 임팩트 투자 생태계 지원을 위한 별도의 프로젝트 준비도 함께 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