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태양광발전소 화재 18억원 피해

현상철 기자입력 : 2019-01-15 01:51
소방차량 15대-소방관 70여명 투입 1시간10여분 만애 큰 불 잡혀

[연합뉴스]


전남 완도의 태양광발전소에서 화재가 발생해 18억원의 피해가 발생했다.

14일 전남 완도군 신지면의 한 태양광발전소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불길이 잡혔다.

소방당국은 소방차량 15대와 소방관 70여명을 투입해 1시간 10여분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이날 불로 건물 1개 동 61㎡와 내부에 있던 배터리 모듈 1200개 등 전기저장설비(ESS)가 불에 타 18억여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전기적인 요인에 의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