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설 중계·폭력 논란' 석주일, 누리꾼 비난 거세져 "폭력코치 실화? 방송 떠나세요"

정혜인 기자입력 : 2019-01-13 13:17
인천 전자랜드 정효근 페이스북에 "석주일 전 코치, 폭력코치로 기억" 폭로

[사진=아프리카 TV, KBS 캡처]

인천 전자랜드의 정효근 선수에 대한 욕설 중계로 논란 중인 스포츠 BJ 석주일 전 코치의 개인방송 게시판에 비난글이 쏟아지고 있다.

12일 정효근 선수가 자신의 페이스북 게시판에 석주일 전 코치의 욕설 중계를 지적하며 과거 휘문고 농구부 코치 시절 자신에게 폭력을 행사했다고 폭로했다.

정효근 선수는 2년차 때부터 저에 대한 욕을 하는 것을 알게 됐고, 최근 KT와의 경기 중계 동영상을 보고 도가 지나치다고 생각했다며 석주일 전 코치의 욕설 중계를 언급했다. 그는 “방송하시는 이유가 한국 농구 발전을 위해서라고 하시던데”라며 “그렇게 한국 농구 발전을 걱정하시는 석 코치님은 휘문고 코치 시절 엄청난 폭력을 가하셨던 폭력코치님으로 남아있는데 그 시절은 기억하실는지요? 제 중학교 선배가 잦은 구타로 인해 농구를 관두고 인터뷰했던 사실은 기억하시나요?”라고 일침을 가했다.

석주일 전 코치의 욕설 중계와 폭행 폭로가 이어지자 누리꾼들은 석주일 전 코치의 개인방송 게시판에 비난의 글을 남겼다.

13일 오후 현재 석주일 전 코치의 아프리카 방송 ‘MC석주일’ 게시판에는 “후배들이 폭력코치로 기억한단다. 얼마나 팼으면”, “양심적으로 경찰에 자수해야 하는 거 아닙니까?”, “정효근은 뭔 죄냐”, “방송 떠나세요” 등 그를 비난하는 글들이 다수 올라와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