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바이오 웰빙 연구 특구 조성사업 추진에 탄력

(서산)홍석민 기자입력 : 2018-12-26 10:17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 만나 계획변경 논의

맹정호 서산시장이 지난 24일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을 만나 서산바이오 웰빙연구 특구 조성사업 계획변경안에 대해 논의했다.[사진=서산시 제공]


충남 서산 바이오 웰빙 연구 특구 조성사업 추진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지난 24일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을 정부세종청사에서 만나 서산시 부석면에 추진하고 있는 ‘서산 바이오·웰빙·연구 특구 조성사업’계획변경에 대해 논의했다.

서산 바이오·웰빙·연구 특구는 현대건설(주)과 현대모비스(주)가 2008년부터 서산시 부석면 B지구 569만 9,000㎡면적에 8,576억원을 들여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맹 시장은 이 장관을 만나 자동차 직선주행시험로를 추가 설치하기 위한 29만 9,500㎡의 농지면적 추가와 3년의 기간연장, 사업비 557억 원이 증가하는 계획변경(안)을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맹 시장은 현대자동차 직선주행시험로 연구시설 유치로 인한 서산 지역의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와 필요성을 강조하고, 농림축산식품부가 추가 농지전용에 대해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 장관은 “자동차 연구시설이 특구 내에 유치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며, 이러한 시설이 해외로 유치되어 기술이 도용되지 않기 위해서라도 국내에 유치될 수 있도록 추가 농지전용에 적극 협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맹 시장은 “기업의 투자유치로 인해 지역경제가 살아 날 수 있도록 내년 2월경 현대자동차의 연구시설인 직선주행시험로를 특구 내에 포함하는 계획변경을 신청해 승인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