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포토] 8년 만에 집 찾아온 반려견…주인과 감동의 재회

최예지 기자입력 : 2018-12-26 14:30

[사진=칭다오신문망]


최근 중국 칭다오(青島)에 사는 가오(高)씨의 잃어버린 강아지가 8년 만에 기적처럼 돌아왔다고 칭다오신문(青島新聞)이 26일 보도했다.

가오씨는 "8년전 반려견 두더우(肚兜)를 키웠지만, 어머니가 지병으로 앓아눕자 어쩔 수 없이 이웃주민에게 두더우를 맡겼다"며 "하지만 이웃 주민이 이사간 후 연락이 끊겨 지난 8년간 두더우의 소식을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 

최근 가오씨의 음식점 문 앞에 두더우가 작은 강아지 한 마리와 함께 나타났다. 지난 8년 동안 가오씨가 여러 차례 이사갔는데, 두더우가 찾아온 것이다. 쇠약해질 대로 쇠약해진 두더우를 가오씨는 한 눈에 알아본 것으로 전해졌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중국 누리꾼들은 "견공판 '집으로 가는 길'이다", "감동 쓰나미가 밀려온다", "자신을 키워준 주인을 잊지 않고 먼 길을 달려온 두더우, 앞으로 행복만 가득하길", "헤어지지 마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