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2019 수능] 수능 난이도 작년과 비슷…8만3000명 선발 정시모집 원서접수는 언제?

홍성환 기자입력 : 2018-11-16 00:04수정 : 2018-11-16 00:04

[사진=연합뉴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가운데 8만3000명의 신입생을 뽑는 정시모집도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16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의 2019학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 등에 따르면 각 대학은 다음달 29일부터 정시 원서접수를 시작한다.

정시모집에서는 총 8만2972명(수시모집 이월 미포함)을 선발한다. 전체 모집인원(34만8834명)의 23.8% 수준이다.

전형 유형별로 보면 수능 위주 전형으로 뽑는 인원이 7만2251명으로 전체 정시모집의 87.1%를 차지한다.

실기 위주 전형은 9819명(11.8%)이다. 나머지는 학생부 위주 전형과 기타 전형이다.

모집군별로 보면 가군은 137개 대학, 나군은 136개 대학, 다군은 123개 대학(분할모집 포함)이 정시모집으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일반전형 기준으로 인문사회계 124개 대학, 자연계 127개 대학이 수능 100%로 학생들을 뽑는다.

정시모집 원서는 모집군에 상관없이 올해 12월 29일부터 1월 3일 사이 대학별로 사흘 이상씩 접수한다.

산업대·교육대·전문대를 포함한 대학 수시모집 최초합격자와 충원합격자(특별법에 의해 설치된 대학·각종 학교 제외)는 등록 여부와 관계없이 정시모집에 지원할 수 없다.

전형 기간은 가군이 내년 1월 4∼11일, 나군은 1월 12∼19일, 다군은 1월 20∼27일로 각 8일씩이다.

합격자 발표는 1월 29일까지 마무리되고, 합격자 등록 기간은 1월 30일∼2월 1일 사흘이다.

추가모집 원서접수와 전형은 2월 17일부터이고, 추가모집 등록은 2월 25일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