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지민 티셔츠가 문제?" 日 '엠스테' 출연 취소에 방탄소년단 측 "출연 보류…팬들에 죄송"

김아름 기자입력 : 2018-11-09 09:55수정 : 2018-11-09 09:55

방탄소년단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그룹 방탄소년단의 일본 TV 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이하 ‘엠스테’) 출연이 취소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공식 입장을 전했다.

지난 8일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일본 공식 팬클럽 사이트에 “뮤직스테이션 출연에 관한 안내”라는 제목의 공식입장을 게재했다.

빅히트 측은 “항상 BTS와 BTS 일본 팬클럽에 따뜻한 성원을 보내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방탄소년단은 9일 방송되는 TV 아사히 ‘엠스테’에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보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대한 팬 여러분에게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며 “방탄소년단은 앞으로도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팬 여러분과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8일 오후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돌연 출국을 취소했고, 이후 해당 글을 올렸다.

‘엠스테’ 측은 출연 취소 이유로 멤버 지민의 티셔츠 디자인을 꼽았다.

지민이 입었던 티셔츠에는 광복을 맞아 우리나라 국민들이 만세를 부르는 모습, 전범국 일본에서 발생한 원폭투하 장면 등이 담겨 있었다.

이에 ‘엠스테’ 측은 8일 오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2일 예고했던 방탄소년단의 출연은 연기 됐다”면서 “(방탄소년단) 멤버가 착용하고 있던 티셔츠 디자인이 파문을 일으켰다. 그 옷을 착용한 의도에 대해 물어보고 소속사와 협의를 진행해왔지만 종합적으로 판단한 결과 유감스럽지만 이번 출연은 연기하기로 했다. 출연을 기대했던 시청자 여러분에게 깊이 사과드린다”고 공지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13일~14일 도쿄돔, 21일, 23일~24일 오사카 교세라돔 등 일본 돔 투어 공연이 예정 돼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