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소상공인 특례보증 매칭출연 협약 체결

(고양)최종복 기자입력 : 2018-10-23 14:14수정 : 2018-10-23 14:14
전국 최대금액의 소상공인 자금지원책 마련

[사진=고양시제공]

경기고양시는 지난 22일 KEB하나은행 및 경기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매칭출연 협약을 체결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이란 업소 당 2천만 원 이내로 금융기관에서 저금리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경기신용보증재단을 통해 보증을 지원하는 제도로 자금 융통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시는 이번 협약으로 자체 예산 외 5억 원의 매칭출연을 이끌어내 최대 보증지원 가능액 50억 원을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

협약식에 참석한 경기신용보증재단의 김병기 이사장은 “특례보증은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이 이뤄지도록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시 관계자는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등을 위해 향후 더 많은 보증 재원을 확보하는 등 특례보증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답했으며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 이호성 그룹장은 “특례보증 매칭출연 등 고양시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특히 고양시는 지난해 민간 대형유통업체와의 지역협력사업으로 전국 최대금액인 소상공인 특례보증 18억1000만 원의 출연을 이끌어내며 소상공인 지원에 앞장, 그 공로를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또 지난 상반기에도 하나은행과의 협약을 통해 3억 원의 출연금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적극적인 보증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